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종합

[펫서울2019] 국내 최초 펫박람회 반려동물 응급센터 운영

해마루동물병원 수의진 상주, 응급처치 현장 교육까지 실시

 

반려동물 응급처치 세트

 

[노트펫] 8월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펫서울 2019'에 반려동물 응급센터가 운영된다. 국내 펫 박람회로는 처음이다. 15년 만에 코엑스에서 반려동물 동반 입장이 가능해진 만큼 안전에도 만반을 기한다는 취지다.

 

반려동물 응급센터에는 해마루이차진료동물병원 응급중환자의료센터 수의사가 상주하며, 행사장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강아지간 물림 사고 등의 응급상황 시 적절하고 빠른 응급처치가 가능하도록 운영될 예정이다.

 

응급처치 후 추가 응급진료가 필요한 경우 코엑스 펫서울 행사장에서 가장 가까운 연계 동물병원인 아크리스동물의료센터와 청담우리동물병원으로 안내된다. 

 

해마루이차진료동물병원 응급중환자의료센터에서는 심폐소생술(CPR) 교육 및 보호자 실습을 실시하고, 반려동물 구급상자 멍냥응급키트와 응급처치 보호자 매뉴얼을 출시하여 소개할 예정이다.

 

주관사 팀마이스의 박준 대표는 "코엑스 펫박람회 펫서울 2019를 계기로 15년만에 코엑스 전시장에 반려견 동반출입이 허용되는 만큼 전시회 현장운영에 고도의 전문성과 안전성 확보가 생명과도 같다"며 "이를 위해 국내 최초로 글로벌 전시운영시스템을 도입키로 했다"고 말했다.

 

 

펫서울 2019에서는 대한민국 반려생활 5대 주제관을 통해 국내 펫 산업의 메가트렌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펫리빙관’에는 캣타워, 스크래처, 하우스, 스탭. 매트, 패드, 캣화장실, 모래 등이 전시된다. ‘펫 여행/캠핌관’에는 유모차, 이동장, 하네스, 의류, 목욕용품, 장난감 등 선보이며 ‘펫 테크/가전관’에는 드라이기, 공기청정기, 정수기 등이 전시되고, ‘펫 입학/취업/창업관’에는 반려동물 관련 대학, 학원 등 참여할 예정이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