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종합

`하필 꽃 가판대에 매놨더니`..가판대 끌고 달아난 댕댕이

꽃집 앞 가판대에 매인 채 주인을 기다린 반려견 아치.

 

[노트펫] 영국에서 견주가 반려견을 꽃 가판대에 매놨더니, 반려견이 가판대를 매고 달아났다고 북아일랜드 지역 일간지 벨파스트 텔레그래프가 지난 24일(현지시간) 전했다.

 

한 견주가 영국 북아일랜드 포트러시 마을 꽃집 앞 가판대에 반려견 ‘아치’의 목줄을 매놓고, 꽃집에 들어갔다.

 

아치가 가벼운 꽃 가판대를 끌고 도망쳤다.

 

아치는 갑갑했던지 목줄을 잡아당겼다. 가판대에 가벼운 꽃들만 놓인 탓에 아치가 잡아당기는 힘에 가판대가 끌려왔다.

 

주유소 CCTV에 포착된 아치의 도주.

 

결국 아치는 가판대를 끌고 달아났고, 매장 안에서 직원이 뛰어나와서 아치를 잡으러 갔다. 아치는 곧바로 잡혔고, 견주에게 다친 곳 없이 안전하게 인계됐다는 후문이다.

 

 

포트러시 맥솔 역 주변 CCTV들이 아치의 도주를 포착했고, 두 영상은 페이스북에서 각각 조회수 18만회와 9만회를 기록하며 화제가 됐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