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노란 리본 단 개는 만지는거 아니에요"

제주도 펫티켓 노란리본 캠페인 전개

 

 

[노트펫] 노란 리본을 달고 있는 개는 만지지 말라는 표시다. 해외 동물보호단체가 시작한 이 노란 리본 캠페인이 우리나라에서도 시행된다.

 

제주도는 제주대학교 수의과학연구소와 함께 16일과 17일 오후 3시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성숙한 반려동물 예절문화 홍보의 일환으로 '노란 리본 운동' 행사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노란 리본 운동'은 2012년 캐나다에서 엘로우 도그 프로젝트(The Yellow Dog Project)란 이름으로 시작해 해 40여 개 나라에서 진행 중인 반려동물 예절문화 캠페인이다.

 

사회성이 부족하거나 공격적인 반려견을 포함, 수술이나 부상으로 회복 중인 경우 등 다양한 이유로 다른 반려견이나 사람의 접근을 자제시킬 필요가 있는 경우 목줄에 노란 리본이나 스카프를 착용하는 것이 주 내용.

 

노란 리본은 '만지지 말아 달라'는 의미로 사용되며 안내견이나 도우미견 등에도 활용되고 있다.

 

제주도는 캠페인을 위해 노란 색 손수건과 홍보 머그컵도 무료로 배부할 예정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도민들 사이에 노란 리본 캠페인을 확대하고, 노란 손수건 배부를 통해 반려동물 사고 예방과 사람과 동물이 공존할 수 있는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기반 마련에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