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스타의 펫

홍수아, 유기견 출신 반려견들과 핑크뮬리 길 산책.."꽃길만 걷길"

 

[노트펫] 배우 홍수아가 반려견들과 함께 핑크뮬리가 펼쳐진 양재천에서 평화로운 산책을 즐겼다.

 

지난 21일 홍수아는 자신의 SNS에 유기견 출신이었던 수, 마리와 함께 한 산책길 사진을 올렸다.

 

분홍빛 노을이 지는 저녁 시간, 홍수아는 핑크뮬리가 가득한 양재천으로 산책을 나갔다.

 

 

한 때 유기견이었던 반려견 수와 마리는 산책에 신이 났는지 기분 좋은 표정을 지어보였다.

 

분홍빛 하늘과 핑크뮬리가 조화를 이루며 화보를 찍은 것 같은 분위기가 연출됐다.

 

일상적인 모습임에도 한 폭의 그림 같은 사진에 팬들은 "우와 화보 찍으셨어요?", "세상 예쁜 가을이네요", "분위기가 엄청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수아는 "유기견이었던 수, 마리. 남은 생은 꽃길만 걷게 해줄게"라며 "이 세상 아름다움이 아니다. 천국이구나"라고 글을 남겼다.

 

잃어버린 강아지를 찾다가 유기견 보호소의 실태를 알게 된 뒤로 홍수아는 유기견 구조 및 치료 봉사를 펼치고 있다.

 

이후 유기견이었던 강아지들을 입양하여 현재 코코, 마리, 뭉치, 수, 토리와 함께 살고 있다.

 

 

함께 살고 있는 수는 철장 속에 갇혀 안락사를 기다리고 있던 강아지로 각종 피부병과 꼬리뼈에 장애가 있었으나 치료 및 수술로 새 삶을 살게 됐다.

서윤주 기자 syj13@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