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스타의 펫

김효진, 남편 '유지태'가 지어준 반려견 이름 '효심이'

 

 

[노트펫] 배우 김효진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 가운데 오랜만에 반려견의 근황을 공개했다.

 

김효진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효심이 효심이란 이름은 ‘효진이의 마음’이라는 뜻입니다~ 제가 개들을 너무 사랑한다며 남편이 지어줬네요 #사랑해효심아 #오래오래건강하자 #구수한이름 #유기견보호소출신 #믹스견 #이렇게예쁘답니다 "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에는 작은 얼굴에 큰 귀가 매력적인 반려견 효심이의 모습이 담겼다.

 

 

또한 같은 날 김효진은 매니저의 반려견과 함께 산책하는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을 본 팬들은 "뜻을 알고보니 더 예쁘고 귀한 이름이네요", "ㅠ이쁜이름이예요ㅠㅠ언니클났어요ㅜ잠이안와요", "효심이가 그런뜻이었군요 세상에 모든 멍멍이들 건강하고 행복하자"등의 반응을 보였다.

 

 

 

육선미 기자 smy1203@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