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카드뉴스

가방 마니아 고양이 때문에 친구 핸드백 물어줄 뻔한 집사

 

[노트펫] 상자, 비닐봉지 등 자신의 몸을 넣을 수 있는 곳이라면 그게 어디든 돌진하는 고양이들이 있다.  

가끔은 너무 뜻밖의 공간에 몸을 구겨 넣고 있어 집사를 당황시키는 경우도 있는데. 

그게 무엇이든 집사의 것이라면 상관없겠지만 만약 집에 놀러온 손님이나 지인에게 빌린 것이라면 상상만으로도 식은땀이 날 것이다. 

최가은 기자 gan12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