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카드뉴스

맹견과 살고 있다면 주목하세요!

 

맹견과 살고 있다면 주목하세요!

맹견의 종류와 소유자 안전관리의무를 소개합니다.

 

2019년 3월 21일부터 개정된

동물보호법 및 시행령·시행규칙에 따라

맹견 소유자의 안전관리의무

주요사항이 신설되었습니다.

  

그렇다면 맹견으로 분류된 개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도사견, 아메리칸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 테리어,

로트와일러와 유사 및 그 잡종이라면 모두 맹견에 포함됩니다.

 

  1. 1. 정기 의무 교육

 

개정법령 시행이전 맹견 소유자

2019년 9월 30일까지 교육이수

 

신규 맹견 소유자

소유한 날로부터 6개월 이내 교육이수

 

매년 3시간 씩 정기적으로 교육이수를 해야 하며

동물보호관리시스템(www.animal.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교육이수가 가능합니다.

 

  1. 2. 기르는 곳에서 벗어나지 않도록

 

공동주택 내 사육을 금지하고

맹견이 소유자 없이 기르는 곳을

벗어나지 않도록 관리해야 합니다.

 

  1. 3. 어린이 보호시설 등 출입금지

 

맹견은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및

특수학교 시설에 출입할 수 없으며

그 외, 불특정 다수인이 이용하는 장소로서

시·도의 조례로 정하는 장소는 출입이 금지됩니다.

 

견주가 안전관리의무를 위반하는 경우,

맹견 뿐만 아니라 모든 반려견이

목줄 착용(맹견 입마개 착용) 등

안전관리 의무 위반으로 사람이 사망·상해 시

징역 또는 벌금에 처할 수 있습니다.

 

나에게는 너무 사랑스럽고 순한 반려견이

누군가에게는 위협이 될 수도 있다는 사실!

 

보호자의 교육과 안전장치를 통해

올바른 반려생활을 실천하세요!

 

 

 

최가은 기자 gan12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