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카드뉴스

꽃 피는 봄, 알레르기 주의하자

 

꽃 피는 봄, 알레르기 주의하자

강아지 알레르기 증상과 대처법을 알아보기

 

그러운 봄,

꽃가루 알레르기 때문에

고생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런데 강아지도

꽃가루 알레르기가 있다는 사실!

 

반려견이 다음과 같은 행동을 한다면

알레르기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눈곱이 심하게 낀다

 

눈곱은 녹내장, 결막염뿐 아니라

알레르기의 증상이기도 합니다.

기침, 콧물이 심고 눈물과 눈곱이 많아졌다면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것 일 수 있습니다.

 

 

#자주 몸을 긁고 핥는다

 

개들은 습관적으로 털을 핥고 몸을 긁습니다.

그런데 이 빈도가 너무 많아지고

몸에 피가 날 정도로 물어뜯는다면

알레르기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가려움증이 악화되면 각질, 상처가 생기거나

피부 훼손으로 털이 잘 자리지 못하는 등

상처 부위 치료에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소화 기관의 이상

 

알레르기는 소화 기관에도 영향을 줍니다.

밥을 잘 먹지 못하거나 구토, 설사 등

평소보다 화장실을 자주 찾는다면

병원에서 건강 상태를 확인해야 합니다.

 

알레르기는 완치 할 수 없지만

치료와 관리를 통해

예방하고 약화시킬 수 있습니다.

 

우선 기본적으로 청결에 신경 써야 하며

집안은 청소기를 자주 돌려

구석구석 먼지를 제거해 줍니다.

 

꽃이 많이 핀 곳에서의 산책은 피하고

외출 후에는 바로 목욕을 해줍니다.

목욕을 할 수 없다면 몸 전체를

꼼꼼하게 빗어 이물질을 제거합니다.

 

 

 

최가은 기자 gan12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