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칼럼 > 칼럼

[페피테일의 꼬리발랄] 쉽지 않은 고양이 물 먹이기, 어떻게 해야 할까요?

 

[노트펫] 안녕하세요. 여러분 동물을 사랑하는 페피테일입니다. 반갑습니다.

 

우리들 모두 일정량 이상의 물을 섭취해줘야, 건강에 좋다는 건 알고 있습니다. 이것은 고양이들 또한 마찬가지인데요. 고양이가 물을 충분히 마셔줘야, 비뇨기 및 신장 질환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고양이는 kg당 하루 30~50cc의 음수량이 필요 합니다. 대개 자묘 시기에는 물을 충분히 섭취하는 경우가 많은 반면, 성묘가 되면 음수량이 부족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고양이가 물을 충분히 마실 수 있을까요?

 

여기, 고양이 물 먹이기 위한 몇 가지 방법들이 있으니, 지금부터 그 방법들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고양이는 신선한 물을 좋아합니다.

 

 

고양이는 고여있는 물보다, 흐르는 신선한 물을 선호합니다. 고여있는 물보다 흐르는 물이 깨끗하단 건 당연합니다. 따라서, 깨끗한 걸 좋아하는 고양이의 습성을 생각해, 물이 순환하는 정수기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평소 아이가 싱크대, 변기, 화장실 등의 물에 관심이 많은 경우,  흐르는 물을 선호할 가능성이 더 높을 수 있습니다. 만약 정수기 사용이 어렵다면, 싱크대 혹은 화장실 주변에 물을 놓아주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물그릇 개수

 

 

고양이는 단순히 귀찮아서 혹은 까먹어서 물을 먹지 않을 때도 있습니다. 그래서 물그릇은 하나만 두는게 아닌 여러 개를 두는 것이 좋으며, 고양이가 생활하는 반경의 곳곳에 놔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캣타워 근처에 하나를 두어주면서, 고양이가 주로 지나다니는 길목에도 하나 배치해 주고, 주방에도 하나 등등 이런 방식으로 고양이가 언제든지 보일 수 있는 곳에 그릇을 두면, 고양이가 물을 더 잘 마실 수 있습니다.

 

그릇에 어디에 놓느냐

 

 

방금 전에 고양이는 신선한 물을 선호한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그 외에 위치에 따라 고양이가 물이 깨끗하지 않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사료 옆에 있는 물은 오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물그릇은 사료와 최소 50cm 이상 떨어진 곳에 위치시켜 주는 것이 좋습니다. 이 이유에 대해 생각해 보면, 야생에서 고양이들은 대개 작은 동물들을 사냥해서 먹게 되는데, 사체 주변의 물이 오염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이러한 습성을 갖게 된 것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본인이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위치가 아닌 경우에 물을 먹기 싫어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고양이가 방해를 받지 않고 편하게 먹을 수 있는 곳에 물을 배치해주시기 바랍니다.

 

물그릇의 재질과 형태

 

 

고양이는 물그릇도 따진답니다. 어떤 아이들은 유리로 된 그릇을 좋아하기도 하고, 또, 어떤 아이들은 스텐 재질을 좋아하기도 합니다. 즉, 우리 아이가 좋아하는 형태 혹은 재질의 물그릇을 사용해주시면 더욱 좋다고 할 수 있습니다.

대개 플라스틱 재질 보다는 유리나 도기를 선호하고, 지름이 큰 물그릇을 좋아 한다고 합니다. 만약 우리 아이가 어떤 그릇을 선호하는지 파악하지 못하시겠다면, 여러 종류의 그릇을 준비한 뒤 어떤 물그릇을 주로 먹는지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물에 흥미를 느끼게


고양이가 물을 부족하게 섭취하는 경우를 제법 볼 수 있습니다. 이때는 물그릇의 변경이나 개수 늘려주는 것뿐만 아니라, 흥미를 가질만한 물건을 사용해서 음수량을 더 늘려 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물에 넣을 수 있는 장난감을 이용해도 좋고, 얼음을 이용해서 고양이가 자연스럽게 물을 먹도록 해주는 것도 좋습니다.


고양이 물 먹이기, 어쩌면 어렵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알려드신 정보 잘 활용해보시기 바랍니다.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