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묘생 처음 캔 간식 먹고 충격받은 고양이..'그릇까지 먹을 기세'

 

[노트펫] 태어나서 처음으로 간식 캔을 먹은 고양이는 눈을 동그랗게 뜨더니 접시까지 먹을 기세로 덤벼들었다.

 

27일(현지 시간) 인터넷 포털 야후홍콩은 난생처음 캔 간식을 먹고 큰 충격을 받은 고양이 '미니라'를 소개했다.

 

 

일본에 거주 중인 한 트위터 유저는 최근 반려묘 미니라를 위해 간식 캔을 구매했다.

 

잘 먹어 주길 바라며 접시에 옮겨 담은 집사는 조심스럽게 미니라에게 내밀었다.

 

맛있는 냄새를 맡고 허겁지겁 달려온 녀석은 접시에 매달려 맛을 봤다.

 

 

묘생 처음 맛보는 간식캔에 반한 미니라는 눈을 동그랗게 뜨더니 집사가 내려놓기도 전에 접시에 매달렸다.

 

 

접시까지 먹을 기세로 달려드는 녀석에 집사가 주춤하자 미니라는 두 앞발로 접시를 꼭 쥐고 뺏기지 않으려고 애를 썼다.

 

 

집사는 "태어나서 처음으로 먹게 된 간식인데 너무 맛있어서 그런지 패닉에 빠졌다"며 "이렇게 열렬한 반응을 보일지 몰랐다"고 설명했다.

 

이어 "욕심 가득한 얼굴로 달려드는 모습에 몇 번이나 봤는지 모른다"며 "그렇게 간식 캔은 눈 깜짝할 사이에 사라졌다"고 덧붙였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우리 고양이는 맨날 저런 모습이다", "처음 맛 봤으면 놀랐을 수도", "표정이 리얼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즐거워했다.

서윤주 기자 syj13@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

노트펫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