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차렷하고 자는 아기냥..`일자 숙면 고양이판`

차렷자세로 자는 먼치킨 새끼고양이 차타.

 

[노트펫] 일본에서 차렷 자세로 자는 먼치킨 새끼고양이가 인스타그램에서 3만명에 가까운 팔로워를 거느리며 인기라고 일본 문화예술 전문 웹사이트 더 그레이프가 지난 4일(현지시간) 소개했다.

 

차타는 종종 차렷자세로 잠들지만, 매일 그렇진 않다고 한다.

 

생후 2개월 된 먼치킨 고양이 수컷 ‘차타(茶太)’는 차렷 자세로 자서, 보는 사람들을 걱정하게 만들었다. 뒷발을 꼿꼿하게 편 자세 탓에 경직되고 불편해보였다. 자고 일어나면 온 몸이 아플 것 같아 보인다.

 

 

그러나 차타를 잘 아는 집사는 걱정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차타가 매일은 아니지만 종종 이렇게 자는 것으로 보아, 단순한 습관일 뿐 그리 불편해하지 않는다고 귀띔했다.

 

 

실제로 지난 6월 필리핀에서 시추 강아지 ‘파닝닝’이 일자 자세로 자서 SNS(Social Network Service)에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파닝닝의 일자 숙면 자세.

 

집사는 차타보다 6개월 누나인 암컷 차바(茶葉)도 돌보고 있다고 한다. 차타와 차바의 일상은 인스타그램에서 볼 수 있다. 차타와 차바의 팔로워는 5일 현재 2만8300명이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chava ☾ chata(@chavata2023)님의 공유 게시물님,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