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밥그릇 물고 간 개 따라가보니..`강아지들 먹이려고`

주인 없는 개가 플라스틱 밥그릇을 물고 어딘가로 향했다.

 

[노트펫] 터키에서 한 운전자가 밥그릇을 물고 가는 유기견을 따라갔더니, 강아지 4마리가 기다리고 있었다고 미국 동물 전문매체 더 도도가 지난달 26일(현지시간) 전했다.

 

터키인 유수프 킬릭사리는 차를 몰고 가다가, 인도에서 밥그릇을 물고 가는 개를 봤다. 투명한 플라스틱 용기에 밥이 들어있었는데, 개는 밥을 먹지도 않고 다급하게 어딘가로 갔다.

 

그는 호기심 반 걱정 반으로 그 개를 따라갔다. 개는 차도와 공사장을 지나, 주차장 구석으로 향했다. 개가 밥그릇을 내려놓은 곳에 귀여운 강아지 4마리가 기다리고 있었다. 강아지들은 밥그릇에 모여들더니, 게걸스럽게 밥을 먹었다.

 

강아지 4마리가 어미 개를 기다리고 있었다.

 

어미개가 강아지들을 먹이려고, 어디선가 얻은 밥을 먹지도 않고 챙겨간 것! 킬릭사리는 지난 3월말 유튜브에 동영상을 올리고 “이것이 모성”이라고 적었다.

 

한편 더 도도는 어미 개와 강아지들이 어떻게 됐는지, 잘 구조됐는지 알아보고, 소식을 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