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입원은 못 참아!" 동물병원 다녀온 뒤 주인에게 화내는 허스키

 

[노트펫]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지난 12일(현지 시각) SNS에서 화제가 된 시베리안 허스키 영상을 소개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허스키 '에이스(Ace)'는 건강 문제 때문에 하루종일 동물병원에 갇혀 있었다. 이를 이해하지 못하는 에이스는 잔뜩 화가 났고, 주인은 에이스를 격려하겠다며 영상을 촬영했다.

 


 

영상 속 에이스는 넥카라를 착용한 채 불만 가득한 표정으로 차량 뒷좌석에 앉아있다.

 

주인은 장난스런 말투로 에이스에게 "조금 화 났니, 아니면 많이 화 났니?"라고 묻지만, 에이스는 어떤 반응도 보이지 않고 주인만 노려볼 뿐이다.

이에 주인은 결국 "미안해. 정말 미안해"라며 사과한다.

 

이 영상은 18일 현재 조회수 420만회 이상을 기록하며 많은 반려인들의 동물병원 경험담 공유를 이끌어냈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