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컴퓨터에 고양이 장벽 세운 집사..`복수 끝 타협`

"집사 뭐하냥?" 집사의 컴퓨터 작업을 방해한 고양이.

 

[노트펫] 고양이는 컴퓨터, 휴대전화, 노트북, 태블릿 PC 등에게 뺏긴 집사를 되찾기 위해 전자기기에 엉덩이를 붙이고 앉는다.

 

일본에서 한 집사가 ‘안티 캣 키보드 보호장벽(Anti-Cat Keyboard Protection)’을 만들어 트위터에서 화제가 됐다고 온라인 예술잡지 보어드판다가 최근 소개했다.

 

아이디 ‘@uwabamichan_’이 지난 23일 트위터에 컴퓨터 작업을 방해하는 고양이를 막기 위해 키보드 보호장벽을 설치한 과정을 담은 사진 4장을 공유했다. 이 트위터는 게시 닷새 만에 26만건에 가까운 ‘좋아요’를 받았다. 또 9만2600건 리트윗됐다.

 

마우스패드 위에 누워 앞발을 핥는 고양이. 집사는 도저히 집중이 안 된다.

 

1단계) 마우스를 쫓는 고양이. 

 

일본인 집사의 고양이는 마우스패드에 드러눕거나, 마우스를 만져서, 집사의 일을 방해한 적이 한두번이 아니라고 한다. 여기까지는 모든 집사들의 흔한 고민이다.

 

고양이 장벽은 뾰족한 플라스틱 소재로 돼서, 고양이가 그 위를 밟을 수 없다.

 

2단계) 고양이 장벽을 구입한 집사.

 

결국 집사는 100엔숍에서 '고양이 장벽'을 사서, 컴퓨터 주변에 깔았다. 

 

"냥무룩..." 고양이가 복합기 위에 앉아서 물끄러미 키보드와 장벽을 바라보기만 했다.

 

3단계) 장벽이 세워진 사태를 파악한 고양이.

 

집사는 작업에 집중할 수 있어서 좋았지만, 고양이는 장벽이 세워진 사태를 파악하고 좌절했다.

 

결국 고양이는 모니터를 깨무는 것으로 분풀이를 했다.

 

4단계) 고양이의 복수!

 

결국 고양이는 복수에 나섰다. 모니터를 깨물며, 집사에게 왜 장벽을 세웠냐고 강하게 반발했다.

 

집사가 컴퓨터 본체 옆에 포근한 바구니를 놓아두자, 고양이가 그 안에서 편안하게 잠들었다.

 

5단계) 극적으로 타협한 집사와 고양이.

 

그러자 한 프로 집사가 트위터 댓글로 고양이 주인에게 좋은 해결책을 가르쳐줬다. 컴퓨터 옆에 바구니나 상자를 두면, 고양이가 컴퓨터보다 바구니를 더 찾는다고 조언한 것. 조언 덕분에 집사는 고양이와 극적으로 타협했다고 한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