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임신한 고양이 '빨래 건조기'에 넣고 돌린 2인조

 

[노트펫] 임신한 고양이를 세탁 건조기에 집어넣고 작동시켜 죽음에 이르게 한 범인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14일(현지 시각) 영국 매체 BBC는 말레이시아 경찰이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인해 용의자를 특정했다며 이 같이 전했다.

 

경찰에 의해 공개된 CCTV 화면에는 두 명의 남자가 고양이를 세탁 건조기에 넣는 모습이 생생하게 찍혔다. 이들은 건조기에 동전을 넣고 작동시킨 뒤 유유히 가게를 떠났다.

 

건조기를 이용하려던 다른 손님에 의해 발견된 고양이는 이미 죽은 뒤였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들은 현재 동물 학대 혐의로 기소된 상태다. 앞으로 열릴 재판에서 유죄 판결을 받으면 최고 3년 이하의 징역형을 받게 된다. 

 

한편 말레이시아에 거주하는 파하나 바마드하즈(Farhanah Bamadhaj)는 청원 전문 사이트 '체인지(change.org)'을 통해 말레이시아 정부에 동물보호법 강화를 요청했다. 이 청원은 17일 오후 3시 30분 현재 참여 목표 5만 명 중 4만6261명이 참여했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4건

  • 2018/09/18 08:40:39
    같은 고통을 느낄수 있게 했으면

    답글 4

  • 2018/09/18 14:34:09
    똑같이 건조기에 넣어서 돌려줘야 함

    답글 3

  • 2018/09/19 19:58:51
    너도 들어가서 돌아가봐라 소중한고양이를 거기왜 넣아 미친사람아~!!!

    답글 2

  • 2018/09/20 05:12:08
    아.. 욕나오네, 하.. 씨..X 예전에 우리집 침입해서 울집 냥이한테 저런짓한새끼 있었는데.. 범인도 못잡았는데... 이런기사를 보니 또 생각이나서.. 하아. .. 처음으로 댓글달아보네... 저런새끼들 진심 똑같이 당해봐야되!!

    답글 2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