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DB손보, 코지문으로 반려견 확인하는 펫보험 출시

 

[노트펫] DB손해보험은 16일부터 보험업계 최초로 비문(코지문)을 기반으로 한 펫보험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비문은 강아지의 고유한 코의 무늬를 말하는 데 사람의 지문처럼 '신분 증명서' 역할을 한다. 지난 1월 펫테크 전문기업 핏펫과 비문 인식기술 도입을 위한 MOU 체결 이후 6개월만에 실제 상용화에 성공했다.

 

펫보험 최초 가입 시 비문 사진 3장을 등록하면, 동물등록증이 없어도 가입이 완료되고, 실제 보상 청구 시에 다시 비문 사진을 등록, 조회해 반려견의 일치 여부를 확인하게 된다.

 

'프로미 반려동물보험'은 반려견의 치료비, 배상책임, 장례지원비를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순수보장성 일반보험 상품으로 보험기간은 1년이다.

 

반려견 3대 질환인 슬관절 질환, 피부질환, 구강질환을 기본으로 보장(수술비 300만원, 입원치료비 300만원, 통원치료비 300만원 한도)한다.

 

DB손해보험은 "보험료는 업계 최저 수준으로 책정하여 반려인들의 의료비 걱정을 덜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비문을 통한 펫보험은 펫세이프 홈페이지 및 모바일 페이지를 통해서 가입이 가능하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