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펫용품 가장 많이 판다는 쿠팡, '펫 프리미엄' 전문관 오픈

 

[노트펫] 반려동물 용품을 가장 많이 파는 것으로 알려진 소셜커머스 쿠팡에서 펫 속의 펫 '펫 프리미엄' 전문관을 오픈했다.

 

쿠팡은 19일 반려동물용품 카테고리 안에 '펫 프리미엄'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펫 프리미엄은 150여 개 프리미엄 브랜드의 7000여 개의 상품들로 구성됐다.

 

 

특히 집안의 인테리어를 감안, '강아지와 함께 사는 집'과 '고양이와 함께 사는 집' 테마를 선보였다. 반려인과 반려동물이 함께 머무는 공간을 꾸밀 수 있도록 하우스, 쿠션, 화장실 등 관련용품들을 모아서 제안한다.

 

다만, 오프라인의 이케아처럼 직접 인테리어를 제안하지는 않는다.

 

 

펫 프리미엄은 이와 함께 ▲펫 가전 ▲패션/외출소품 ▲뷰티/헬스케어 3개 테마 배너를 배치했다.

 

펫 전용 공기청정기, 드라이룸 등 반려동물과 반려인을 위한 펫 가전, 프리미엄 패션의류와 고가 라인의 외출용품, 피부 진정, 피모개선 등의 기능성 뷰티/헬스케어용품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는 설명이다.

 

윤혜영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최근 고급 반려동물용품 구입에 적극적인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새로운 전문관을 준비하게 됐다"며 "쿠팡에서는 변화하는 고객의 니즈에 맞춰 다양한 전문관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