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국립생태원, '바다거북과 플라스틱 기획전' 개최

 

[노트펫]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이 생태계에 대한 플라스틱의 위험성을 알리는 '바다거북과 플라스틱 기획전'을 충남 서천군 국립생태원 에코리움 전시관에서 개최한다.

 

지난 19일부터 앞으로 4개월간 운영되는 이번 기획전은 무분별한 플라스틱 사용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주기 위해 기획됐다.

 

플라스틱으로 고통받는 바다거북 등 생태계의 현실을 그림판(일러스트), 조형물 등으로 다채롭게 표현했다.

 

먼저 꼬마 바다거북 캐릭터 '부기부기'가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대형 그림판 3개가 전시관을 채운다.

 

플라스틱이 바다로 유입되는 과정과 이로 인해 생존의 위협을 받는 바다 생태계를 흥미롭게 표현했다.

 

플라스틱 남용의 문제점, 해양동물이 플라스틱을 먹는 이유 등을 관람객들이 자연스럽게 알 수 있도록 구성됐다.

 

바다거북의 경우 플라스틱을 먹이로 착각하고 먹는 데다 이빨이 없어 씹지 않고 삼켜 생명을 잃는 경우가 많다.

 

전시관 내에 마련된 수족관에는 푸른바다거북 3마리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이 푸른바다거북들은 2016년 12월 여수 한화아쿠아플라넷에서 부화한 개체들로 등갑 길이가 평균 30cm인 어린 개체들이다.

 

국립생태원은 이번 기획전과 함께 SNS 공유행사인 '바다거북과 약속해요'를 전시 기간 동안 함께 진행한다.

 

이 행사는 전시를 관람하고 스스로 지킬 수 있는 약속 5가지 중 하나를 선택해 본인의 페이스북 등에 글을 올리면, 전시가 끝나고 9월 중순 추첨을 거쳐 머그잔 등의 친환경 기념품을 준다.

 

약속 5가지란 '▲ 일회용품 사용을 줄일게 ▲ 비닐봉지 대신 장바구니를 쓸게 ▲ 일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개인 물병을 이용할게 ▲ 플라스틱은 꼭 분리배출 할게 ▲ 플라스틱 비닐로 과대포장된 제품은 사지 않을게'이다. 

김승연 기자 ksy6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