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반려동물 도시 만든다' 대구시, 시민원탁회의 개최

해당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노트펫] 대구시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우리 함께 하시개냥'이라는 슬로건을 내건 대구시민원탁회의를 개최한다.

 

올해 들어 두 번째 열리는 대구시민원탁회의는 오는 2일 오후 7시 대구삼성창조캠퍼스에서 열린다.

 

이번 원탁회의는 1, 2차 토론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1차 토론에서는 대구시의 반려동물 문화 수준을 진단하고,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며 전문가 팩트 체크를 거친다. 2차 토론에서는 '반려동물 도시' 대구가 되기 위한 방안에 대해 토론을 진행한다. 

 

이번 토론에서는 반려인의 의무교육, 전용 놀이 공간 및 장례시설, 반려인-비반려인 갈등 해소 방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한다.

 

또 반려인의 의무 뿐만 아니라 동물권을 존중하는 도시가 되기 위한 방향도 함께 토론하는 등 친 반려동물도시 대구 조성방안을 시민들과 함께 찾을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사람이 동물, 자연과 함께 살아가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을 위해 지역공동체와 시민사회가 함께 만들어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김승연 기자 ksy6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