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아시아나, 해외입양견 지원..입양봉사자에 라운지 이용 등 혜택

아시아나 홈페이지

 

[노트펫] 아시아나항공이 유기견과 개농장 구조견들의 해외입양을 돕기로 했다.

 

아시아나항공은 20일 인천국제공항에서 동물권단체 케어와 해외입양견 운송 지원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아시아나항공은 향후 미주 지역으로 향하는 입양견들을 인솔하기 위해 미국행(인천~뉴욕/LA/샌프란시스코/시애틀/시카고/하와이) 항공기에 탑승하는 '케어' 측 자원봉사자들에게 지정 체크인 카운터를 제공하고, 비즈니스 라운지 이용, 무료 위탁수하물 추가 등의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미주 지역 강아지 입양이 활발한 만큼, 해당 노선을 이용하는 자원봉사자들에게 혜택을 제공키로 했다는 설명이다. 

 

홍성민 아시아나항공 인천국제공항서비스지점장은 "마음 속 상처를 간직한 반려견들이 새로운 삶을 시작하는 그 출발점에 아시아나항공이 함께 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유기견과 구조견에 대한 관심과 애정이 보다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7월부터 기내 반입 또는 위탁을 통해 동반 가능한 반려동물의 허용 기준을 각각 7kg과 45kg(기존: 5kg/32kg)로 확대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2건

  • 2018/09/22 16:02:37
    너무 좋습니다. 아시아나..발전을기원합니다.

    답글 1

  • 2018/09/22 17:47:02
    와~~~ 아시아나항공만 이용해야겠어요

    답글 0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