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펫CCTV 앱봇라일리, GS홈쇼핑서 30억원 투자 유치

 

[노트펫] 반려동물용 CCTV 로봇 앱봇라일리가 GS홈쇼핑으로부터 3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GS홈쇼핑은 최근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기반으로 반려동물 용품을 개발하는 벤처기업 '바램시스템'에 이같이 투자했다고 18일 밝혔다.

 

바램시스템은 집에 홀로 남은 반려견, 반려묘가 걱정되는 고객들을 위해 움직이는 CCTV '앱봇라일리'를 만들고 있다. 앱봇라일리는 지난 8월 GS홈쇼핑이 운영하는 데이터홈쇼핑 ‘GS MY SHOP’에서도 론칭됐다.

 

바램시스템은 로봇 연구·개발을 함께했던 동료들이 합심해 2008년 창업한 벤처기업이다.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상품력과 가격 경쟁력이 있는 반려동물 IoT 용품을 출시하고 있다.

 

특히 앱봇라일리는 고정형 CCTV의 한계를 깨고 이동형으로 만든 제품으로 이미 유럽과 미국, 아시아 등지에 판매되고 있다. 바램시스템은 향후 반려동물 데이터를 활용해 연동 가능한 '반려동물 IoT 로봇' 라인업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GS홈쇼핑은 투자와 함께 바램시스템과 신제품을 기획·론칭하고 마케팅과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며, GS홈쇼핑 해외 거점 판매를 통한 수출까지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GS홈쇼핑이 기존 투자한 반려동물 스타트업과 얼라이언스를 통한 상호 네트워크도 지원한다.

 

박영훈 GS홈쇼핑 미래사업본부 전무는 "GS홈쇼핑은 창업자의 권리를 인정하고 서로의 노하우를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상생 투자’를 지향해 왔다”며 “앞으로 바램시스템의 로봇 라인업 확대와 브랜딩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우위를 선점하고 반려동물 산업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GS홈쇼핑은 2011년부터 국내외 벤처기업에 투자하며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있다. 투자기업 수는 400여개, 총 투자금액은 2800억원에 달한다.

 

특히 지난해 말부터는 반려동물 분야로 눈을 돌려 속속 투자에 나서고 있다. 펫프렌즈를 필두로 도그메이트, 펫픽 등에 투자했다. 바램시스템은 네번째 반려동물 스타트업 투자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