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고양이가 현관에서 집사를 기다리는 이유는?

일에 지쳐 녹초가 된 후 집에 왔을 때 고양이가 현관에서 맞이해주면 하루의 피곤이 싹 달아나는 기분이 든다. 그런데 고양이는 왜 집사를 현관에서 기다리는 걸까? 또 언제부터 기다리고 있는 걸까? 고양이가 현관에서 집사를 기다리는 이유와 주의해야할 사항을 알아보자.

고양이가 현관에서 기다리는 이유

현관 문을 열면 기다렸다는 듯이 문 앞에서 집사를 맞이해주는 고양이! 그런 행복 역시 고양이와 함께 사는 묘미라 할 수 있다. 그렇다면 고양이는 왜 현관 앞에서 기다리고 있는 걸까?

1. 외로움타는 고양이

고양이는 독립적인 동물이라 외로움을 잘 타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만 의외로 고양이도 외로움을 많이 탄다.

집사가 집에 없는 동안 심심했던 고양이가 어리광을 부리듯 ‘집사~ 너 없는 동안 심심했다옹~’ 하며 마중 나오는 것일 수 있다.

2. 소유욕이 강한 고양이

고양이는 영역 동물이기 때문에 자신의 세력권 의식이 매우 강한 편이다. 이것은 집사라고 예외는 아니다.

밖에서 돌아온 집사는 낯선 냄새나 체취 등을 많이 묻히고 들어온다. 이것이 고양이에게는 썩 달가운 일이 아닌 것이다.

한시라도 빨리 자신의 것이라는 냄새를 묻히고 싶어 현관 앞까지 마중나와 다리 주변을 비비는 행동을 할 수 있다.

3. 배가 고픈 고양이

평소에는 잘 마중 나오지 않는 고양이가 늦은 시간에 귀가했을 때에는 현관 앞을 지키고 있을 때가 종종 있다.

이때 밥그릇이나 물그릇을 보면 비어 있는 경우가 있다. 배고픈 상태의 고양이가 집사가 돌아오면 ‘밥 차(?)가 왔다옹!’하고 현관 앞에 대기하는 것이다.

만약 일정으로 평소보다 늦게 집에 돌아올 예정이라면 외출 전 밥과 물을 넉넉하게 주는 것을 잊지 말자.

고양이가 현관에서

4. 집사를 좋아하는 고양이

처음에는 배가 고프거나, 외로워 현관에서 기다리던 고양이들이 계속해서 반복되다 보니 습관이 되는 경우도 있다.

보호자와의 유대관계가 깊고, 애정이 높을수록 집사의 귀가가 기다려지고 행복한 일인 것은 고양이도 마찬가지기 때문이다.

5. 현관에서 자는 고양이

현관에서 집사를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마침 고양이가 좋아하는 장소가 현관일 수도 있다. 특히 여름같이 기온이 높을 때에는 현관의 바닥 재질이 시원하기 때문에 고양이가 종종 누워있기도 한다.

신발의 오염물질이나 먼지가 많을 수 있기 때문에 이 경우 현관 앞에 중문을 설치하거나, 신발은 신발장에 넣고 자주 청소해주도록 하자.

어떻게 귀가 시간을 알고 있을까?

고양이는 집사의 귀가 시간을 대략적으로 알고 있다. 시계를 보듯이 정확한 것은 아니지만 고양이도 시간의 흐름에 대한 개념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집사가 일정 시간에 돌아온다면 그 시간에 맞춰 현관에서 기다릴 수 있다.

또는 고양이는 청각이 매우 발달되어 있기 때문에 집사의 발자국 소리나 엘리베이터 소리, 자동차 엔진음 등으로 알아차리기도 한다.

고양이가 현관에서

고양이가 현관에서 기다릴 때의 주의사항

현관까지 마중 나오는 고양이가 사랑스럽지만 주의해야할 부분이 있다. 바로 고양이가 갑자기 바깥으로 튀어나갈 수도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많은 실종 사고들이 문단속의 실수로 일어나기도 한다. 따라서 현관에는 방묘문 및 중문을 설치하거나, 펜스로 막는 것이 좋다.

또한 고양이가 현관 근처에 관심을 가지지 않도록 작별 인사나 귀가 인사는 현관과 떨어진 곳에서 하도록 하자.

고양이가 현관에서 집사를 기다리는 이유는?에 대하여 비마이펫 라이프에서 더 읽어보세요

비마이펫 님의 소중한 글입니다.
 
비마이펫 포스트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