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경기도, 유기동물 입양 온라인 생방송한다

12월8일 유튜브 등 온라인 플랫폼서 입양문화의 날 행사 진행

 

경기도 유행가 홈페이지 캡쳐

 

[노트펫] 경기도가 유기동물 입양 행사를 온라인으로 생방송한다. 기존 오프라인에서만 진행되던 입양 행사를 온라인에서도 시도한다.

 

경기도는 다음달 8일 유튜브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2019 반려동물 입양문화의 날 ‘경기도 유행가(유기동물과 행복한 가족 만들기)’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도는 우선 경기도 유행가 홈페이지(http://animalfamily.kr/)를 개설해 펫티켓 홍보 영상, 입양기관 정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할 방침이다.

 

인기 BJ를 섭외, 유기동물 입양 및 생명존중 캠페인 영상, 유행가 리포트 등의 콘텐츠를 제작해 반려인 뿐만 아니라 반려인이 아닌 일반인도 시청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홈페이지에 가입하면 유기견 입양인증, 방송시청 인증샷, 동물정책 홍보영상 감상, 등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참여자에게는 추첨 등을 통해 소정의 상품을 받을 수 있다.

 

8일 오후 4분부터 약 140분 동안 유튜브를 통해 '유기동물들의 수호천사가 되어주세요' 프로그램을 생방송한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유기동물 입양 및 반려동물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담을 예정이다.

 

온라인 생방송에 1만40명이 동시 시청하면 사료 1004kg을 유기동물 관련 보호기관에 기부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여기서 1시 4분, 140분, 1004kg, 1만40명은 모두 유기동물을 위한 수호천사(1004)가 되어달라는 의미를 담았다.

 

반려동물이 제일 많은 경기도에서 발생하는 유기동물은 2018년 기준 약 2만6000마리(전국 약 12만1000마리)로 전국 최다이며, 이중 입양·기증 되는 동물은 9800여 마리로 전체의 38%에 불과하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