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생물다양성 보전과 현대 동물원의 방향' 심포지엄 15일 개최

 

[노트펫] '생물다양성 보전과 현대 동물원의 방향'이라는 주제의 심포지엄이 오는 15일 오후 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녹색당 동물권위원회 준비위원회,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 동물자유연대, 선흘2리 대명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회, 정의당 동물복지위원회, 정의당 제주도당등 시민사회 및 정당 7개 단체가 공동으로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제주동물테마파크 사업을 포함해 현재 우리 사회에서 동물원 관리의 문제점을 진단하고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동물원의 변화와 정책 방향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현재 전시·관람 위주로 운영되는 동물원이 생물다양성 보전 기능을 수행하기 위해 변화·지향해야 할 방향성이 논의될 전망이다.

 

우희종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교수가 좌장을 맡고 이형주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 대표, 이현정 (전) 정의당 생태에너지본부 본부장, 김산하 생명다양성재단 사무국장이 발제자로 나선다.

 

토론자로는 이상영 선흘2리 대명 제주동물테마파크 반대 대책위원회 대책위원, 전진경 동물권행동 카라 상임이사, 고은영 제주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이영웅 제주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김기범 경향신문 기자 , 환경부 생물다양성과에서 참여한다.

 

이번 행사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주최측은 “이번 행사를 통해 동물원과 생물다양성의 의미를 돌아보고 생태계와 인간의 관계를 재정립하기 위한 사회적 논의가 시작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