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개 도살 금지법, 찬성 44.2% vs 반대 42.7%

 

[노트펫] 개 도살 금지법 제정에 대한 국민여론이 찬성 44.2%, 반대 42.7%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동물해방물결 의뢰로 실시한 개 도살 금지법 제정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이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44.2%가 찬성 의견을 나타냈고, 43.7%가 반대 의견을 나타냈다.

 

찬성 의견은 매우 찬성 18.2%, 찬성하는 편 26.0%으로 나타났다. 반대 의견은 매우 반대 13.6%, 반대하는 편 30.1%이었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찬성 55.8% vs 반대 39.3%), 부산·울산·경남(48.2% vs 38.4%)에서 찬성표가 많이 나왔다. 반면 반대표는 서울(찬성 40.4% vs 반대 45.3%), 대구·경북(32.9% vs 50.5%)에서 우위를 점했다.

 

연령별로는 30대(찬성 49.5% vs 반대 37.1%), 40대(47.6% vs 46.2%), 50대(43.0% vs 40.7%), 60대 이상(38.2% vs 47.4%) 등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찬성 대비 반대 비율이 높아졌다.

 

다만 조사대상 중 가장 낮은 연령인 20대에서는 찬성 45.4%, 반대 45.9%로 오히려 반대표가 찬성표보다 많았다.

 

이번 조사는 지난 20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1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응답률은 8.7% 신뢰수준은 95%, 오차범위는 ±4.4%p이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