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부산 아파트서 길고양이 6마리 사체 발견..독극물 의심

기사 내용과 관련 없는 사진.

 

[노트펫] 부산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길고양이 6마리의 사체가 잇따라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2일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부산 내 한 아파트 화단에 길고양이 6마리가 며칠 간격으로 죽은 채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 아파트 화단에서는 지난 12일 1마리, 13~14일 2마리의 길고양이가 죽은 채 발견됐다. 이어 며칠 뒤 3마리가 추가로 피를 흘린 채 죽어 있었다. 죽은 고양이들은 모두 특이한 외상 없이 피를 흘린 채 죽어 있었다.

 

고양이 사체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한 캣맘들은 며칠에 걸쳐 죽은 길고양이 6마리 모두 반경 50m 이내 아파트 화단에서 발견된 것과 외상이 없는 점을 근거로 누군가 의도적으로 독극물을 먹여 죽인 것이라고 의심하고 있다.

 

경찰은 아파트 화단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하는 한편 길고양이 사체를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보내 사인을 규명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