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스위스 경찰 "반려견에게 신발 신기세요!"

신발을 신은 스위스 경찰견.

 

[노트펫] 스위스 경찰이 견주들에게 반려견의 발을 더위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신발을 신기도록 당부했다고 영국 공영방송 BBC가 지난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위스 제1의 도시 취리히 경찰이 페이스북에서 견주가 더위 속에서 반려견을 보호하는 방법을 교육하는 핫 도그 캠페인(Hot Dog campaign)을 시작했다고 스위스 방송 SRF가 보도했다.

 

지난 7월 스위스 기온이 30℃를 맴돌면서, 아스팔트 도로의 체감온도는 50~55℃까지 치솟았다.

 

취리히 경찰은 경찰견에게 신발을 신기고 있다며, 반려견의 발을 보호하기 위해 대형견에게 신발을 신기고, 소형견은 안고 다니라고 견주들에게 당부했다.

 

기온이 25℃면 아스팔트 온도는 45~50℃로 달아오르고, 기온이 35℃면 아스팔트는 55~65℃까지 뛴다고 설명했다.

 

취리히 경찰 대변인 마이클 워커는 SRF와 인터뷰에서 “반려견이 뜨거운 아스팔트 길을 걸으면, 사람이 맨발로 걷는 것과 똑같이 발에 화상을 입을 수 있다”고 말했다.

 

 

우선 산책을 시키기 전에 아스팔트 길이 너무 뜨겁지 않은지 손등으로 5초간 온도를 재보고, 너무 뜨거우면 산책을 피하라고 조언했다.

 

또 반려동물에게 물을 충분히 마시게 하고, 차 안에 반려동물을 두고 내리는 일이 없도록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