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묘기로도 부족했나'..돌고래에 립스틱 칠한 조련사

 

[노트펫] 중국에서 한 조련사가 벨루가(흰돌고래·Beluga whale)에게 립스틱을 칠한 사실이 알려져 네티즌의 뭇매를 맞고 있다.

 

중국 내 유명 SNS 중 하나인 더우인(抖音)에는 최근 여성 조련사가 벨루가에게 빨간 립스틱을 바르는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장소는 중국 랴오닝성(遼寧省) 랴오둥(遼東)반도의 항구도시 다롄(大连)에 위치한 아쿠아리움 '선 아시아 오션월드(the Sun Asia Ocean World)'다.

 

이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 조련사는 얼굴을 물 밖으로 내민 벨루가의 입 주변에 빨간색 립스틱을 칠했다. 이어 직접 물 속에 들어가 벨루가와 뽀뽀하며 제자리를 빙글빙글 도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영상이 인터넷을 통해 급속도로 퍼지자 세계적 규모의 동물권익단체 PETA 아시아지부는 성명서를 통해 "바다의 미소 짓는 천사들이 광대에 불과한가"라며 해당 조련사와 아쿠아리움을 강하게 비판했다. 사람이 사용하는 립스틱은 세균 감염과 피부병을 유발해 동물에게 사용하기에 적합하지 않기 때문이다.

 

한편 문제의 조련사가 이용하던 SNS 계정은 삭제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1건

  • 2018/06/13 23:01:50
    생략하고 돌고래의 미모를 흠냈네 수준하곤

    답글 0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