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집사야, 네가 왜 여기에.." 길에서 주인을 만난 고양이의 표정

 

 

[노트펫] 산책 중 우연히 주인을 만난 고양이의 표정이 화제가 되고 있다고 지난 5일(현지시간) 더선이 보도했다.

 

영국 브라이튼에 사는 다니엘 셜록은 지난 4일 아침에 있었던 일을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공유했다.

 

그는 운전을 하던 중 창문 밖에서 낯익은 고양이 한 마리를 발견했다.

 

자세히 살펴보니 그 고양이는 자신이 키우는 고양이 루이스였다.

 

집에서 400미터는 떨어진 곳에서 자신의 반려묘를 만난 다니엘은 놀란 마음에 차를 세우고 조수석의 문을 연 뒤 루이스의 이름을 불렀다.

 

놀란 건 루이스도 마찬가지. 잽싸게 조수석으로 달려와 발을 차 위에 올린 채 반가운 표정을 지었고 대니얼은 루이스의 그 표정을 놓치지 않고 사진으로 남겼다.

 

그는 '집에서 400미터 떨어진 곳에서 키우는 고양이를 우연히 만났을 때'라는 글과 함께 루이스의 사진을 자신의 SNS에 공개했다.

 

 

그 게시물은 순식간에 7만 건 이상 리트윗됐다.

 

"집사가 왜 거기서 나와?"라고 말하는 것 같은 루이스의 표정.

 

눈을 크게 뜨고 입까지 벌린 표정은 반가움과 놀라움이 교차하는 듯해 보인다.

 

 

자율 산책을 즐기는 루이스 덕분에 종종 루이스를 발견한 이웃들로부터 메시지를 받는다는 다니엘은 "언젠가 시내 중심가에 있는 한 자선 가게에서 루이스가 모든 손님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는 연락을 받고 가서 루이스를 집에 데려와야 했던 적도 있다"고 말했다.

 

김승연 기자 ksy6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