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묶여있는 개에게 다가간 북극곰..그 뒤엔?

 

사슬로 묶인 썰매 개와 노는 북극곰. [동영상 캡처 화면]

 

 

[노트펫] 캐나다에서 북극곰이 썰매개와 즐겁게 노는 희귀한 장면이 또 목격됐다고 미국 내셔널 지오그래픽지(誌)가 지난 30일(현지시간) 소개했다.

 

동물간호사 브리타니 세메니어크와 수의사 연인은 지난해 11월 캐나다 매니토바 주(州) 처칠 시(市)에 북극곰 사진을 촬영하러 갔다. 처칠은 북극곰의 수도로 유명하다.

 

야생 사진작가이기도 한 둘은 북극곰을 2~3시간가량 찾아다녔다. 그러다가 세메니어크가 묶여 있는 썰매개를 발견했다. 그와 동시에 거대한 북극곰이 그 개에게 다가가는 것을 목격했다.

 

세메니어크는 “무슨 일이 벌어질지 전혀 알 수 없었다”며 “나는 그 개가 걱정됐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그러나 우려와 달리 북극곰은 그 개와 정답게 놀기 시작했다. 15분간 개와 재미있게 놀던 북극곰은 갑자기 허기를 느끼고, 다시 먹이를 찾으러 길을 나섰다.

 

 

 

세메니어크는 이 모습을 가슴 졸이며 촬영했다고 한다. 지난 2016년 11월에도 북극곰이 묶인 썰매 개를 쓰다듬는 영상이 화제가 됐지만, 이는 드문 일이다.

 

폴라 베어스 인터내셔널(PBI)의 과학자 톰 스미스는 워싱턴포스트를 통해 가을 시기에 굶주린 북극곰이 개에게 접근해서 그냥 두고 간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허드슨 만(灣)이 얼기 전까지 굶주린 북극곰들이 먹이를 찾으러 처칠 마을에 내려와, 썰매 개들을 먹이로 삼곤 했기 때문이다. 북극곰은 육지에서 가장 큰 육식동물로, 주로 바다표범과 고래 사체를 먹는다고 한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