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노상강도 당한 여성 구한 길거리개

[유튜브 동영상 캡처 화면]

 

[노트펫] 몬테네그로에서 동네에 사는 개가 노상강도를 당한 여성을 구한 동영상이 화제가 됐다고 영국 일간지 인디펜던트가 지난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발칸 반도 국가 몬테네그로의 수도 포드고리차 거리에서 노란 후드 재킷을 입은 남성이 여성 뒤에 따라 붙는다. 그 뒤에는 개 한 마리가 서 있는다. 

 

감시카메라 영상 속에서 남성이 갑자기 노상강도로 돌변해 여성을 기습해, 그녀의 가방을 낚아채려고 했다. 놀란 여성은 길바닥에 주저앉아 속수무책으로 가방을 뺏길 상황이었다.

 

그런데 이 때 바로 뒤에 있던 이 개가 용감하게 노상강도에게 달려들었다. 개가 갑자기 공격하자, 놀란 강도는 다급하게 도망쳤다.

 

그 개는 끝까지 강도 뒤를 쫓아갔고, 강도는 줄행랑을 쳤다. 개는 강도를 쫓아낸 뒤에 다시 여성 곁으로 돌아갔고, 여성은 유기견 덕분에 놀란 마음을 추스르고 일어설 수 있었다.

 

 

 

인근 감시카메라에 포착된 개의 동영상이 페이스북과 유튜브에 퍼지면서, 네티즌은 용감한 개를 칭찬했다. 이 개의 이름은 ‘테디 베어’를 뜻하는 세르비아어 ‘메도’(Medo)’라고 전해졌다.

 

한편 일각에서는 이 감시카메라 영상이 연출된 것 아니냐는 의혹을 사기도 했다고 인디펜던트는 전했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