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SNS 분노케한 '안내견 걷어차는 시각장애인'

 

[노트펫] 일본에서 안내견에 폭력을 가한 시각장애인의 동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0일 일본의 한 SNS 계정에는 사이타마 현에 위치한 지하철 승강장에서 파트너 안내견을 발로 차는 한 시각장애인의 동영상이 게시돼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다.

 

영상 속에서 이 남성은 파트너 안내견의 목줄을 잡고 가던 도중 개의 얼굴과 목을 발로 찬다. 이에 안내견은 순간적으로 몸을 웅크리며 겁에 질린 모습이다.

 

이 동영상은 SNS 계정에 공개된 직후 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영상을 본 SNS 이용자들은 "빨리 저 개를 도와줘야 한다"며 우려를 나타냈다. 각종 안내견 단체에 관련 신고 접수도 쏟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입니다


논란이 커지자 일본 시각장애인 안내견 협회는 "영상 속 안내견의 안전이 염려스럽다"며 "신속히 안내견을 찾아내 보호할 계획"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협회 측은 "관련 법률 및 안내견 훈련 기준에 비춰봐도 간과할 수 없는 중대한 사건"이라며 조사에 나설 것을 예고했다.

 

다행히 13일 오늘 현지언론의 추가 보도에 따르면 동물보호단체 'RJAV 피해 동물 네트워크'가 영상 속 안내견을 찾아냈다.

 

현재 단체 측에서 이 개를 보호 중으로, 이들은 SNS 계정을 통해 "우리 시설에서는 절대 논란이 된 남성에게 안내견을 제공해주지 않을 것"이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