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강아지 문제행동 해답은 서울시 반려동물교실에서

 

[노트펫] 서울시가 9월 한달간 매주 일요일 월드컵공원·보라매공원 내 반려견 놀이터에서 반려동물 교실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일요일 오전 10시 30분에는 동작구 보라매공원 반려견 놀이터에서, 오후 3시에는 마포구 월드컵공원 반려견 놀이터에서 각각 진행된다. 1개월 간 4차례씩 총 8회 운영할 예정이다.

 

서울시 수의사회 '반려동물 행동학연구회' 소속 수의사들이 직접 참여해 교육을 진행한다.

 

△반려동물 이해하기 △반려동물 교육의 필요성과 원칙 △반려동물과 행복한 삶 만들기 △문제행동 예방을 위한 기본 교육 등을 주제로 한다. 강아지의 소통방법과 습성, 올바른 보상과 벌칙, 심호흡·이완을 위한 교육법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지난해에는 월드컵공원 내 반려견 놀이터 1곳에서만 운영했으나 견주들의 호응도가 높아 올해는 2곳으로 확대했다. 반려견 놀이터를 이용하는 반려견과 견주가 대상이므로 참여 시 사전에 동물등록 등의 반려견 놀이터 이용 수칙을 확인해야 한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반려동물 교실은 반려견의 이해를 바탕으로 관리방법을 배울 수 있어 만족도가 높아 확대했다. 더 많은 시민이 참여해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가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