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서울시, 유치원·어린이집 '동물보호 교육' 신청하세요

다음달부터 2000명 대상

 

 

서울시가 4월부터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동물보호 교육'을 실시한다. 2000명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다.

 

동물보호 교육을 신청한 유치원,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다음달 중순부터 전문 강사가 현장을 찾아 교육을 진행한다.

 

동물보호 기본 5대 원칙인 △동물의 원래 습성을 유지할 것 △목마르거나 배고프지 않도록 할 것 △아픔·질병에서 고통받지 않게 할 것 △공포·스트레스를 받지 않게 할 것 △동물이 정상적인 행동을 표현할 수 있게 할 것과 함께 동물도 고통과 감정이 있다는 점과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형성을 위해 지켜야 할 일 등도 알려준다.

 

신청은 다음달 1일부터 7월1일까지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시스템(yeyak.seoul.go.kr)을 통해 받는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어린이는 동물에 대한 관심이 많고 감수성이 뛰어나 동물보호교육을 이해하고 바로 실천하는 효과가 크다"며 "어릴 때부터 생명존중에 대한 마음을 기르는 것은 앞으로 동물과 공존하는 시민 문화를 형성하는 밑받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