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동물보호소 땡볕 방치, 임시보호 반려견 사망

 

[노트펫] 동물보호소에서 주인을 기다리던 반려견이 땡볕에 방치돼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지난 5일 래브라도 리트리버 덕배와 졸리의 주인인 오모씨는 두 마리 반려견이 집을 나간 것을 뒤늦게 알게 됐다.

 

부랴부랴 덕배와 졸리를 찾아 나섰던 오모씨는 다음날이자 일요일인 6일 오전 7시30분 쯤 창원유기동물보호센터로부터 덕배와 졸리가 보호를 받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고 한숨을 돌렸다.

 

보호센터에서는 5일 자정쯤 구조돼 센터에 입소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날은 담당자가 없으니 7일 오전 센터로 와달라고 했다. 이날 찾을 수 없느냐는 말에도 거듭 같은 말만 반복했다. 

 

하지만 한시라도 덕배와 졸리를 찾고 싶었던 오모씨는 그날 오후 3시50분쯤 보호소에 직접 찾아갔다. 오모씨를 기다린 것은 죽어 있는 덕배와 잔뜩 겁에 질린 졸리였다.

 

이날 창원의 낮 최고 기온은 37도까지 치솟았다. 그늘막이 있기는 했지만 폭염을 피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덕배는 철울타리를 입에 문 상태로 죽어 있었다. 낯선 환경과 함께 폭염에 사투를 벌였던 것으로 추정됐다.

 

한 수의사는 "요즘 같은 폭염에 그늘막만 믿고 바깥에 둘 경우 열사병으로 사망하기 쉽다"며 특히 "물도 제대로 공급되지 않는 아스팔트 바닥에 있었다면 열사병에 걸릴 확률은 더 높아질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오모씨는 "먼저 잃어버린 것은 내 잘못이지만 덕배가 햇볕에 타 죽도록 방치하고 담당자가 없다며 덕배를 보내주려 하지 않은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고 울분을 터뜨렸다.  

 

ⓒ텅 비어 있는 물그릇

 

한편 오모씨의 재발 방지 요구에 보호센터 쪽은 문자를 통해 유감을 표시했다.

 

오모씨는 "어떤 보상을 한다 해도 8년간 키운 덕배 목숨값이 될 순 없을 것"이라며 "덕배처럼 보호소의 무관심으로 구조된 반려동물이 죽어 나가는 일은 재발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 주인 측이 아닌 리트리버 카페 부산 매니저를 통해 전달된 사과문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6건

  • 오드리헵봉 2017/08/08 16:12:56
    너무 안타깝네요. 이렇게 더운 여름날 덕배가 땡볕에서 ㅠㅠ 보호소가 맞긴 한건지. 몰라서 그렇지 덕배 는 하늘나라 로 갔지만 다른아이들도 위험하긴 마찬가지네요.

    답글 71

  • 타이요|부천 2017/08/08 16:42:26
    이러고도 덕배 "자연사" (종료) 이 세글자로 덮으려고 하는 공무원 인간들입니다. 타살을 자연사라뇨..

    답글 54

  • Sson 2017/08/08 16:55:52
    다시는 일어나서는 안될 일입니다 덕배는 얼마나 힘들었을까요 우리강아지도 언제나 일어날수 있었던 일이였습니다 강아지가 잃어버리면 제일 먼저 연락해보는 곳이고 보호소라는 이름때문에 믿었던 곳일 겁니다 믿었기때문에 더 화가 납니다

    답글 20

  • 서리태흑임자마미 2017/08/08 20:33:39
    덕배는철저히공무원의나태와무관심에 생명을다한겁니다! 그럼에도불구하고 뭐? 자연사! 장난하십니까!!!휴가는 매주가는게 공무원인가보죠?? 기본적인진심어린사과는커녕! 애를방치하지하고선이러고도보호소인지보호소가대체뭐하는곳이니지그러고도월급은따박따박받아가고있지않습니까!잔인한게당신때무에애는무지개다리를

    답글 14

  • 둥이둥이l경기 2017/08/08 20:33:56
    진짜너우합니다ㅜ보호자 인계 조차도 담당자업다고 안된다고하고 담당자휴가라고하고 땡볕에 피부가 다벗겨지고 얼마나 나기고싶엇음 철장을 입에물고 죽엇을까요 자연사 라뇨? 죄송이야하죠~~이게 사과입니까?ㅜㅜ

    답글 16

  • 복돌맘I수원 2017/08/09 14:15:17
    너무 억울하고 분합니다 ㅜㅜ 그늘한점..물한모금이 없어서 저 가여운 생명이 너무나도 고통스럽게 죽었습니다..어떻게 이럴수가 있는지 ㅜㅜ 도데체 아무리 한낱 동물이라도 어떻게 저리 잔인하게 물도 없이 죽게 내버려뒀는지요 ㅜㅜ 어떻게 그늘막 하나없는 시멘트바닥에 방치했는지요 ㅜㅜ 이책임은 꼭 져야살겁니다 !

    답글 3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