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관악구, 도림천에서 반려동물 건강검진받으세요

 

[노트펫] 서울 관악구가 오는 8일 도림천 수변무대 앞에서 '찾아가는 동물병원' 행사를 연다.

 

찾아가는 동물병원은 경제적 사정 등으로 동물병원을 자주 가지 못하는 반려동물에게 의료혜택과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2016년부터 구에서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14회, 약 850 마리의 반려동물에게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수의사, 애견미용사, 영양상담사, 관악구 동물보호센터, 길고양이보호단체 등 각 분야별 전문가가 참여해 무료 간이검진, 위생미용, 영양상담, 행동상담(예절교육)을 진행한다.

 

펫티켓 코너, 길고양이 인식개선 홍보 부스와 캐리커쳐 그리기,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캘리그래피 등 체험행사도 연다.

 

동물매개치료 체험, 유기견 입양코너, 동물 등록, 인식표 손수 만들기, 동물민원상담과 홍보 등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만들기 위한 코너도 마련된다.

 

행사는 8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며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반려인과 반려동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관악구는 이와 함께 오는 10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대학동 주민센터에서 '동주민센터 찾아가는 동물병원'을 운영한다 반려동물에 대한 간이검진, 영양관리 뿐 아니라 위생미용, 동물등록, 동물민원에 대한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찾아가는 동물병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경제과 반려동물팀(02-879-5796)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