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사회

LG생활건강, 동물권단체 케어에 유기견 보호 사료 지원

 

[노트펫] LG생활건강이 동물보호단체와 손잡고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확산에 나선다.

 

LG생활건강은 지난 25일 서울 종로구 LG광화문빌딩에서 동물보호단체 케어와 '반려동물과의 행복한 동행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LG생활건강은 유기동물 보호와 반려동물문화의 올바른 정립과 확산을 위해 반려견 사료 '시리우스 윌'을 동물단체 등에 지속적으로 후원하기로 결정했다.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동물보호 캠페인도 케어와 함께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박헌영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상무는 "우리나라에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1000만 명을 넘어서며 사람과 반려동물이 함께 공존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가 필요하다"며 "동물보호 활동 참여를 통해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확산시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소연 케어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내년부터 미래 세대를 위한 동물교육 사업이 체계적이고 장기적으로 진행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케어와 함께하는 청소년을 위한 조기 동물교육이 동물복지 선진국으로 가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정연 기자 anjy41@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