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강민혁, 얼굴은 '맹수' 다리는 '귀요미'

 

 

 

가수 강민혁이 반려묘 따따의 끔찍한데(?) 깜찍한(!) 모습을 공개했다.

 

강민혁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니.... 따따야....???????? 하품하는 거지? 얼굴만 보면 무서운데 다리까지 같이 보면 하나도 안 무서워...."라는 글과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따따는 송곳처럼 뾰족한 이빨을 드러내고 맹수처럼 하품을 하고 있다.

 

하지만, 먼치킨과 믹스 된 따따는 짧은 다리 탓에 맹수 같은 표정을 하고 있음에도... 꿀귀요미가 돼 버리고 말았다.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