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라이프 > 뉴스 > 해외
  • 해외

     

귀 없는 고양이 구한 주인? 주인 구한 고양이!

오테이티스

 

아무도 원치 않던 귀 없는 고양이가 자신을 선택한 새 주인의 목숨을 구했다고 온라인 매체 보어드 판다가 지난 7일(현지시간) 전했다.

 

흰 고양이 ‘오테이티스’(영어로 이염이란 뜻)는 귀에 생긴 물혹 탓에 귀를 잃고, 주인에게 버림 받았다. 보호소에 고양이를 입양하러 온 사람들 중에 누구도 귀 없는 고양이 오테이티스를 원하지 않았다.

 

청각 장애 반려견을 키운 적 있는 대학원생 몰리 리히텐왈너는 오테이티스를 보자마자 첫 눈에 반했다. 몰리는 오테이티스를 입양해서, 많은 애정을 쏟았다.

 

잠자는 몰리를 지켜주는 오테이티스

 

그리고 오테이티스는 배로 은혜를 갚았다.

 

몰리는 사실 교통사고를 당한 후 불안장애를 앓았다. 그래서 자신을 안정시켜줄 반려동물을 입양한 것.

 

오테이티스는 몰리의 기대보다 더 큰 도움이 됐다. 몰리가 공황발작을 하거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몰리에게 파고들어 진정시켰다.

 

몰리는 “오테이티스는 나를 진정시켜줄 유일한 존재”라며 “내가 그를 구한 게 아니라 그가 나를 구했다”고 단언했다.

 

몰리가 얼마나 행복해졌는지는 아래 사진을 보면 바로 알 수 있다.

 

몰리와 오테이티스의 즐거운 한때

 

오테이티스는 몰리 껌딱지다.

 

오테이티스의 재롱 덕분에 몰리는 자주 웃는다.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