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라이프 > 뉴스 > 국내
  • 국내

     

‘기지개’ 펴는 베트남 반려동물용품 시장

베트남 반려동물용품 시장이 꿈틀거리면서 올들어 두 자릿수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코트라 하노이무역관이 내놓은 ‘베트남 반려동물용품 시장’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유로모니터를 인용한 2016년 반려동물용품의 매출액은 2,695만 달러로 지난해의 2,319만 달러 보다 16.2% 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노트펫     <자료제공 : 코트라 하노이무역관>

 

 

ⓒ노트펫  <자료제공 : 코트라 하노이 무역관>

 

 

보고서는 앞으로 반려동물 수요가 늘고, 용품 소비도 다양화되면서 오는 2020년 시장 매출액은 3,341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또 최근 들어 베트남 반려동물 보유가구들의 반려동물을 위한 의료, 미용, 호텔 등 각종 서비스 이용과 지출이 점차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하노이와 호찌민 시에는 반려동물 서비스 업체가 속속 생겨나고 있다. 호찌민 시의 수의국은 최근까지 약 250개 업체에 반려동물 서비스 사업 허가서를 발급했고, 앞으로는 더욱 늘어날 것이라고 하노이무역관은 내다봤다.

 

ⓒ노트펫

 

하노이무역관은 반려동물사업을 위해 베트남에 진출하려는 한국기업의 경우 “수제 장난감과 같은 제품뿐만 아니라 반려동물 전용 사진촬영 등 반려동물을 키우는 젊은 층에 어필 할 수 있는 사업 아이템이 유망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김건희 기자 com@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