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홍블리' 홍진영, 반려견 세 자매와 행복한 동거 중

홍진영의 '트리플' 배터리, 졸리(오른쪽), 패리(가운데), 달콩이(왼쪽)의 모습

 

[노트펫] 트로트 요정 홍진영은 특유의 입담과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큰 사랑을 받으며 명실상부한 트로트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방송은 물론 행사와 뷰티까지 연일 바쁜 활동을 이어가면서도 홍진영이 지치지 않는 비결이 공개됐다.

 

국민 '갓데리' 홍진영의 '트리플' 배터리는 바로 반려견 세 자매 '졸리', '패리', '달콩이'였다.

 

사랑하면 닮는다더니, 생기 넘치는 모습으로 현장에 등장한 세 자매는 주변 사람들까지 덩달아 즐겁게 만드는 홍진영처럼 넘치는 흥으로 촬영 내내 웃음을 선사했다. 사랑스러운 행동 하나하나 역시 '홍블리' 홍진영을 똑 닮은 모습이었다.

 

왕언니인 졸리(푸들·10살)와 둘째 패리(말티즈·9살). 그리고 그 뒤를 따르는 막둥이 알콩이(비숑 프리제·7살)는 서로 닮은 구석은 없었지만 한눈에 봐도 딱 '가족'이었다.

 

 

 

 

 

 

 

 

 

 

 

 

김승연 기자 ksy6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