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깡충깡충 정체 의심되는 강아지.."토끼가 확실합니다!"

 

[노트펫] 분명히 강아지를 입양했으나 아무래도

 

토끼를 잘못 데려온 것 같다는 견주가 있다.

 

움직이는 보호자의 손가락을 잡으려 다가가는 강아지.

 

뛰는 모습이 어째 다른 강아지들과는 조금 다르다.

 

마치 토끼처럼 깡충깡충 쉬지 않고 점프를 하는 모습에

 

보호자는 녀석의 정체에 의심을 품게 되는데.

최가은 기자 gan12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1건

  • - 2019/12/06 09:58:35
    강아지 돈 주고 사면 그 많은 팔리지 않는 엄마개는 도살된다는거 모르나? 진짜 뇌없는 인간들이다..징그럽다.

    답글 0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