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인형인가, 고양이인가"..집사에게 조종당하는 고장 난 아기냥

 

[노트펫] '고양이를 이해하려 하지마라'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고양이들은 사람들이 이해하기 힘든 행동을 많이 한다.

 

이로 인해 초보 집사들은 고장 난 고양이 때문에 여러 번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곤 한다는데.

 

여기 갑자기 고장(?)나는 바람에 집사에게 조종을 당하게 된 아기냥이 있어 소개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형인지 고양이인지 헷갈리는 비주얼의 아기냥이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속 아기냥이는 배가 보이는 자세로 누워 만세를 하고 있다.

 

이를 본 집사가 검지를 이용해 아기냥이의 손발을 움직이는데 놀랍게도 그 상태 그대로 고정이 된다.

 

인형이 아닐까 의심이 되는 순간, 아기냥이의 커다란 눈이 또그르르 움직인다.

 

집사의 행동을 가만히 쳐다볼 뿐 순순히 조종을 당하는 아기냥이의 영상을 본 사람들은 "눈만 이리저리 움직이는 게 너무 귀엽다", "얼핏 보고 정말 인형인 줄 알았다", "어떻게 반항 한 번 안 하고 가만히 있을 수 있는 거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형처럼 얌전한 아기냥이의 집사 효영 씨는 "아이의 배를 긁어주다가 가만히 있기에 손발을 움직여 봤는데 그대로 있더라고요"라며 "이건 찍어야겠다 싶어서 냉큼 찍었네요"라고 영상 속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아이가 어디에 끼어있던 것도 아닌데 너무 편안하게 누워 있더라고요"라며 "사람을 너무 좋아해서 늘 옆에서 함께 자더니 사람이 되어 버린 건 아닌가 싶어요"라고 덧붙였다.

 

 

원래 효영 씨는 첫 반려묘 비비와 둘이서만 살고 있었다. 가족을 늘릴 수 없는 상황이라 짝을 만들어주지 않고 중성화를 시킬 계획이었다는데.

 

꼼꼼히 중성화를 알아보고 병원 갈 날을 앞두고 있던 시점, 비비는 홀로 집을 떠났다고 한다.

 

너무 놀란 효영 씨는 열심히 비비의 흔적을 찾았지만 결국 찾지 못했고 슬픔에 잠겨 하루하루를 보냈다고.

 

그로부터 시간이 얼마나 흘렀을까. 영영 못 찾을 줄 알았던 비비가 집으로 돌아왔단다.

 

 

혹시라도 다친 곳은 없을까 살피던 중 효영 씨는 놀라운 사실을 발견하는데. 바로 비비의 뱃속에 작은 생명들이 자라고 있었던 것이다.


이렇게 효영 씨의 집에는 갑자기 식구들이 늘어나게 됐다. 다른 아이들은 좋은 집사를 만나 배부르고 안락한 생활을 하고 있고 지금은 두 아이만 남은 상태라고.

 

"우리와 함께 하고 싶은 집사들은 '카카오톡:BJNARA'으로 연락달라냥!"

 

효영 씨는 "모두를 데리고 있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비비와 아이들 모두를 감당하기에는 상황이 여의치 않아요"라며 "그래서 좋은 집사님이 나타나길 바라며 아이들을 돌보고 있네요"라고 설명했다.

 

이어 "함께 하는 동안에는 비비도 아이들도 모두 건강하게 자라줬으면 좋겠어요"라고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서윤주 기자 syj13@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4건

  • 효영집사 2019/08/23 00:04:41
    안녕하세요 기사에 올라온 아가냥이들의 집사인 효영이라는사람입니다 ! 사정상 휴대폰이 고장이나 저기로 연락주시면 제가 받질못하게됬어요 ㅠㅠ 01074977264 로 문자나 카톡 주시면 읽을수 있습니다 자그만한 책임비 받고 보내고있습니다 ㅠ 사랑으로 키워주실분이 연락주셨으면 좋겠어요 정확하겐 여아2 남아1

    답글 6

  • 효영집사 2019/08/23 00:06:22
    입니다 세아이 모두 화장실이랑 사료 완벽하게 되있구 사랑으로 키워진 아이들이라 사람도 좋아하며 애교도 엄청 많아요 !부르면 쪼르르 달려오며 야옹 거리는 모습들이 어찌나 사랑스러운지 모르겠어요 물론 아이들을 보내고 나면 저도 많이 속상하고 힘들거지만 그래도 저보다 더 좋은 집사님들 손에서 건강하게

    답글 5

  • 효영집사 2019/08/23 00:08:26
    무럭무럭 자라는게 제 바램이자 소망입니다 . 엄마인 비비가 그다지 크지않아 아이들도 크면 작을거에요 또 엄마종이 스핑크스&뱅갈 믹스라 다른고양이들의 비해 귀가 큰편입니다 아주 예뻐요 ㅎㅎ 또 보다싶히 아이들이 인형처럼 예쁘고 사랑스럽습니다 책임비는 5만원 받고있습니다 받은 책임비로는 길고양이들에게 줄

    답글 5

  • 효영집사 2019/08/23 00:09:21
    사료와 간식을 살거며 또 남은 비비의 간식 사료 살돈으로 쓸 예정입니다 . 긴글이지만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답글 5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