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몰래 노트북하다 딱 걸림'

"노트북 하는데 갑자기 솜방망이 보여주심,,"

 

[노트펫] 노트북 화면 위에 앞발을 척 걸치고 있는 고양이 사진이 화제다.

 

지난 5일 고양이 관련 커뮤니티에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모자이크 처리돼 무슨 내용인지 알기 어려운 노트북 화면과 함께 화면 위에는 고양이 발이 척 걸처져 있다.

 

집사들에게 고양이의 노트북 작업 방해는 아주 흔한 일이다.

 

 

자판을 깔고 앉아 있고, 누워 있기도 하며, 노트북 앞에 누워 시위를 하기도 한다.

 

모자이크 처리된 화면이 더 눈길을 끌게 만들었다.

 

노트북 하는 것을 보다가 앞에서 앞발을 걸쳤을 고양이. 그리고 쑥 올라온 앞발에 흠칫했을 주인. 

 

마치 혼자 봐야할 것을 보다 누군가에게 걸렸을 때 심장이 쿵 내려 앉았던 경험을 떠올리게 했다고나 할까.

 

"네 정답은 (롤) 칼바람이었습니다."

 

모자이크 처리된 화면은 무슨 내용이었을까. 모자이크 만으로도 일부 사람들은 알아챘는데 롤(LOL) 게임이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