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도도냥이 한방에 붙잡는 법..`feat. 비닐봉지`

샹티이-티파니 고양이 무무.

 

[노트펫] 도도한 고양이를 붙잡기 위해서 집사는 간식과 종이상자를 동원한다. 목욕을 시키거나 발톱을 깎아줄 때, 고양이는 귀신같이 알고 도망친다. 그런데 의외로 쉽게 고양이를 붙잡는 집사가 있다.

 

한 집사가 비닐봉지 하나로 검은 고양이를 손쉽게 붙잡았다고 일본 문화예술 전문 웹사이트 그레이프가 지난 1일(현지시간) 소개했다.

 

집사 에리카 카이트가 비닐봉지를 벌리자마자, 바로 봉지에 뛰어든 고양이 무무.

집사는 무무가 들어간 봉지를 해먹처럼 흔들어줬다.

 

에리카 카이트는 샹티이-티파니 종(種) 고양이 ‘무무’를 기르는 집사다. 지난 2005년 쓰레기통에서 무무를 구조해, 14년째 동거 중이다.

 

카이트는 6일 전 인스타그램에 고양이를 붙잡는 방법 동영상을 공유했다. 영상에서 카이트는 비닐봉지를 들고, 봉지 입구를 넓게 벌린다. 그러자 무무는 기다렸다는 듯 봉지 안으로 뛰어 들어간다.

 

만족한 듯 눈빛을 빛내는 무무.

 

집사는 해먹 침대처럼 봉지를 좌우로 흔들어주자, 무무는 만족한 표정을 짓는다.

 

집사들은 내 고양이만 그런 줄 알았다, 어떻게 조련하면 고양이가 그렇게 할 수 있는지 궁금하다 등 다양한 댓글을 달았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How to catch a cat 101... #rawandrealblog #catsofinstagram #crazycatlady

Erika Kight(@rawandrealblog)님의 공유 게시물님,

 

김국헌 기자 papercut@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