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해외

술 취해 길에서 잠든 주인을 끝까지 지킨 개

[노트펫] 술에 취해 길 한가운데에서 깊이 잠든 주인을 보호한 충성스러운 개가 화제가 되고 있다고 지난 11일(현지 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콜롬비아의 길 한복판에서 술에 취해 깊이 잠들어 있는 남자가 있다.

 

화가 난 운전자와 지나가던 시민들이 남자를 깨우려고 했지만 이내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 

 

남자의 옆에는 충성스러운 남자의 반려견이 그를 지키고 있었기 때문이다.

 

 

개는 누구든 주인의 몸에 손을 대려 하면 큰소리로 짖고 여차하면 물 수도 있을 것 같은 위협적인 행동을 취했다.

 

소란에 경찰이 출동했지만 개는 경찰관이 다가와도 아랑곳하지 않았다.

 

오로지 주인을 지키기 위해 개는 혼신의 힘을 다해 짖으며 주인의 곁을 지켰다.

 

 

개는 사람들로부터 주인을 보호하면서 동시에 주인의 얼굴을 핥고 앞발로 주인을 끌어안는 듯한 모습도 보였다.

 

현장에 있던 시민들은 경찰에게 "저 남자가 지금 술에 취한 상태다"라고 알렸고, 다행히 잠시 후 남성은 정신을 차리고 일어났다.

 

개는 정신을 차린 주인의 얼굴을 연신 핥아댔다.

 

 

남성은 개를 어루만진 뒤 경찰의 도움을 받아 안전하게 구조됐다.

 

이 영상은 길에 있던 사람들에 의해 촬영됐고, 게시된 지 하루 만에 65만 회가 넘는 조회 수를 기록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자칫 위험할 수도 있는 상황에서도 끝까지 주인을 지키려고 애쓴 개의 충성스러운 모습이 감동적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김승연 기자 ksy61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2건

  • 2018/05/16 08:40:48
    댕댕이는 사랑입니다

    답글 29

  • 2018/05/16 18:05:40
    이런걸 보고도 드시겠습니까?

    답글 28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