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펫츠비, 반려동물용품 새벽배송 서비스

 

[노트펫] 반려동물용품 쇼핑몰 펫츠비가 주주회사인 GS프레시를 통해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프레시는 지난 12일부터 펫츠비와 손잡고 새벽배송을 통해 6000여 반려동물 상품 배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펫츠비 고객은 이번 8월 리뉴얼 론칭한 펫츠비 앱 또는 웹을 통해 오후 9시까지 주문을 하면 다음날 오전 7시까지 상품을 받아 볼 수 있다.

 

우선 서울 전역 및 경기 일부지역으로 한정해 서비스가 시작하며, 기존 4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과 동일하게 진행된다.

 

GS리테일은 지난해 8월 펫츠비에 50억원을 투자했다. 펫츠비는 이를 기반으로 새벽배송과 함께 해외직수입, PB상품제조 등을 시도하고 있다.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