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산업/정책

강북구 우이천 '반려견 산책로' 생긴다

반려인과 비반려인 물리적으로 나눠 갈등 해소

 

[노트펫]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는 우이천에 반려견 산책로를 조성한다. 꾸준히 제기되는 반려인과 비반려인 간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서다.

 

16일 강북구는 우이천 수유교에서 번창교에 이르는 420m 구간에 반려견 산책로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새로 조성되는 산책로는 보행자·자전거·반려견 산책로가 각각 나뉘어 있다. 자전거도로를 사이에 두고 반려견 산책로와 일반 보행자 산책로가 단절돼 있어 반려인과 비반려인 간 갈등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강북구는 기대하고 있다.

 

오는 2월에는 주민들이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구간마다 안내표지판을 설치할 예정이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이번에 조성한 산책로를 매개로 주민 사이의 인식 차이가 극복되기를 기대한다"며 "구민 여러분의 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장우호 기자 juho1206@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1건

  • jbr39419369 2019/01/16 10:49:26
    반려견 , 비반려견을 나누는게 더 반감을 조성하는거다 반려인들 비반려인들에게 인식개선 을 위한 홍보를 하세요 !! 자전거도로있어도 자전거타는 사람 자전거도로로만 다니지 않는다 !!

    답글 1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