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돈 좋아하는 우리 주인님

 

만원짜리 한다발을 꼭 안고 있는 고양이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8일 고양이 관련 페이스북 그룹에 올라온 사진이다.

 

사진 속 고양이는 족히 수십만원은 넘어 보이는 만원짜리들을 앞발로 꼭 감싸고 주인을 응시하고 있다.

 

이제 11개월된 고양이 두부. 종종 현금이 이렇게 생길 때가 있는 20대의 집사.

 

두부가 계속 냄새를 맡고 관심을 보이길래 돈을 안겨줬더니 자기 것인양 꼭 붙들고 놓지 않았다고.

 

돈에서 나는 특유의 냄새에 고양이도 끌리는 걸까. 

 

 

낮과밤이 바뀐 생활을 하고 있는 집사.

 

그래도 집사의 팔을 너무나 좋아해서 매달리는 두부 덕분에 하루의 피곤은 가신단다.

 

"오늘도 사료값 열심히 벌어올게, 두부야" 

김세형 기자 eurio@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