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뉴스 > 문화

"난 이제 소녀가 아니에요"

'립스틱 짙게 바르고~' 신난 멍뭉이들

 

온통 붉게 물든 입과 다리.

 

깜짝 놀라 봤더니....이 녀석 립스틱 발랐, 아니 먹었다.

 

맛있어 보여서일까? 예뻐 보여서일까?

 

왜 좋아하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립스틱에 홀릭된 강아지들을 모아 봤다.

 

립스틱을 포함한 화장품은 인체에 무해한 성분으로 만들어져 비교적 안전하다는 평가다.

 

다만, 립스틱을 묻히거나 먹고난 뒤 구토를 심하게 하거나 두드러기가 난다면 처치를 받는 것이 좋다는 권고다. 

 

이뻐지고 싶었개


너무 해맑아서 혼내다가 몰골 보고 빵터진

 

 


이거 누가 그랬을까?


립스틱 좋아하는 애기들있나요^_____^;;;;;;;

 

 


립스틱 냠냠

 

해맑다 이 녀석.....

 

 


이러려고 미용했다 자괴감 들고 괴로워

 

엄마 가방에서 립스틱을 훔쳐 먹으신 베베..^^

 

 


얼굴이 그게 뭐야!

 

립스틱 먹고 립스틱 똥 쌋어용~~~

 

 


립스틱 파묵파묵....

 

찡순이 아가였을 때...


립스틱 살해현장

 

하지만 표정만은 방긋

 

송은하 기자scallion@inbnet.co.kr

목록

회원 댓글 0건

  • 비글
  • 불테리어
  • 오렌지냥이
  • 프렌치불독
코멘트 작성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욕설 및 악플은 사전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스티커댓글

[0/300자]